성인 열 내리는 방법 4가지

고열 기준은 개인별로 상이할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체온 38도 이상인 경우를 간주하고 있습니다.

 

체온이 38도를 넘어 39도 수준이라면 높은 열이 발생하는 상태로 열을 내리기 위한 적극적으로 치료를 시행해야 합니다.

 

또한 체온이 40도 이상인 경우에는 심각한 열사증후군의 위험이 있기 때문에 응급조치가 필요합니다.

 

고열이 내리지 않고 지속되면 심각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적절한 대처가 필요합니다.

 

따라서 37.5~39도 까지는 아래에서 소개하는 열을 내리는 방법을 시도해야 하며 39.5도를 넘어선다면 즉시 병원을 찾아서 치료를 받을 것을 권장합니다.

 

성인 열 내리는 방법

 

성인 열 내리는 방법

 

몸에서 열이 높아지는 것은 감기나 독감과 같은 질병의 초기 증상 중 하나입니다.

 

신체 체온이 올라가게 되면 불쾌감을 유발할 뿐만 아니라 건강에도 나쁜 영향을 끼칠 수 있습니다. 어린 아이나 성인 모두 고열이 나는 경우 대처법은 비슷합니다.

 

수분을 섭취하기

 

열이 나면 신체는 탈수가 가속화되기 때문에 몸에 충분히 수분을 공급해주어야 합니다. 틈틈이 물을 마셔야 하며 녹차는 면역 체계를 강화하고 열을 낮추기 때문에 감기나 고열에 좋은 차입니다.

 

체온 조절

 

미지근한 수건

 

고열이 심한 경우 평소보다 조금 더 몸을 차게 해야 합니다. 가장 쉬운 방법은 약 30도 정도의 미지근한 물을 수건에 적혀 이마와 목, 겨드랑이, 사타구니를 두드리듯이 닦아주는 방법이 체온을 낮추는데 도움이 됩니다.

 

간혹 열을 빠르게 내리기 위해 아이스팩 또는 찬 물을 이용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는 추위를 느끼거나 오히려 오한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또한 체온이 급격하게 떨어질 경우 우리 몸은 이를 다시 올리기 위해 근육의 떨림과 경직을 일으키게 되어 결국 체온이 더 올라가는 연쇄 반응이 나타나게 됩니다.

 

휴식 취하기

 

고열로 인해 몸이 피로해지기 때문에 적절한 휴식이 필요합니다. 무리한 운동이나 활동을 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하며 충분한 수면을 취하면 고열을 내리는데 도움이 됩니다.

 

체온 39도 38도 증상

 

오한

 

신체는 감염이 될 경우 체온을 담당하는 뇌의 중추에서 평소보다 체온을 높게 재설정하게 됩니다. 이를 위해 근육을 수축시켜 체온을 새로운 목표치까지 올리게 되는데 이 과정에서 춥고 떨리는 오한 증상을 겪게 됩니다.

 

체온은 상대적으로 반응하기 때문에 본인의 몸이 뜨거우면 주변은 차갑게 느껴지고 반대로 몸이 차가우면 주변은 따듯하게 느껴집니다.

 

성인 고열 내리는 약

 

 

성인 고열일 때 먹는 약은 다양하며 가장 효과적인 방법입니다. 어설프게 체온을 낮추려는 민간요법을 시도하기보다는 약을 복용하는 것이 고열을 낮추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됩니다.

 

해열제는 고열을 내리는데 효과가 있으며 아세트아미노펜, 이부프로펜 및 아스피린과 같은 다양한 종류의 약이 있습니다.

 

추가로 면역력을 강화하는 비타민 C와 아연을 복용하면 고열을 낮추고 감기를 빨리 낫게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만약 고열의 원인이 감기 및 독감 등의 바이러스 감염이 예상되다면 위해 항바이러스 약물을 복용하기도 합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