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강직도 테스트, 자가진단 방법

발기부전이라 하면 40대 이상 중년 남성에게 해당되는 문제라 생각하지만 최근 20, 30대도 발기부전 증상을 호소하는 환자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합니다.

 

남성은 누구나 20세부터 내리막길을 타기 때문에 약간의 발기부전과 성욕감퇴는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이는 자연스러운 노화에 따른 증상이기도 하고 성인 이후에 술과 담배, 음식, 스트레스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여 발생하게 됩니다.

 

발기부전이라 하면 단지 필요할 때 제기능을 하지 못하는 것뿐만 아니라 강직도와 지속시간 두 가지 측면을 고려하여 진단을 내립니다.

 

남자 강직도 테스트

 

강직도와 지속시간 모두 원만하지 못할 경우 본인뿐만 아니라 상대방까지도 만족감이 떨어지게 될 수밖에 없습니다.

 

간혹 잘못 알려진 상식으로 오랜 시간 지속해야 상대방이 만족한다고 생각하지만 실제로 많은 여성들은 양보다는 질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서로가 만족할만한 관계를 가지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강직도가 중요합니다.

 

하지만 어느 정도가 치료를 받아야 하는 것인지에 대한 발기력 정도는 대부분의 남성이 인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남자 강직도 테스트

 

남자 강직도 자가진단

 

성의학 채널에서는 남성들이 스스로 강직도 자가진단을 할 수 있도록 발기강직도 지수 EHS(Erection Hardness Score)를 1단계부터 4단계까지 발표하여 안내하고 있습니다.

 

  • 1단계 = 음경이 커지기는 하나 강직도가 거의 없어 삽입 불가
  • 2단계 = 음경이 강직도가 약해 삽입에 어려움 발생
  • 3단계 = 음경이 삽입은 가능할 정도로 강직해지나 완전히 강직하지 않음
  • 4단계 = 음경이 견고하고 완전히 강직함

 

 

발기강직도 지수 중에서 1~2단계를 발기부전이라 하며 상황을 개선하기 위한 많은 치료 행위가 필요합니다. 3단계는 발기부전은 아니지만 조금 더 악화될 경우 발기부전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생활습관 개선과 운동 등의 노력이 필요합니다.

 

강직도 늘려주는 방법

 

발기부전

 

특정 자극이 오면 압력에 의해 피가 쏠리게 되고 들어온 피가 빠져나가지 못하게 갇히게 되면서 단단해지게 됩니다. 강직도와 지속력을 올려주기 위해서는 혈액순환이 잘 되어야 합니다.

 

강직도와 지속력이 강한 것을 흔히 정력이 강하다고 하며 그 반대를 발기부전이라 합니다.

 

강직도 자가진단 테스트를 통해 만약 1~2단계에 있다면 약물치료를 통해 도움을 받는 것도 괜찮은 방법입니다.

 

 

 

강직도가 3단계에 있다면 식이요법과 발기부전에 도움이 되는 운동을 통해 강직도를 늘려 줄 수 있습니다.

 

 

같이 보면 좋은 글

 

강직도는 문제가 없는데 지속력이 약하다면 아래 내용을 참고하면 됩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